현대엠엔소프트 공식 기업 블로그 :: 자동차, 이륜구동과 사륜구동은 어떻게 다른 걸까? 차이점과 장단점은?

 


우리가 타는 자동차는 대부분 이륜구동입니다. 좋은 힘을 자랑하는 SUV도 기본적으로 이륜구동으로 출시되고 필요에 따라 사륜구동으로 전환할 수 있는 기능을 가지고 있죠. 많은 분이 이륜구동보다 사륜구동이 힘이 좋다는 정도만 알고 있고 차량 구매 시 이륜구동, 사륜구동은 크게 신경 쓰지 않으시기도 합니다. 실제로 이륜구동 차량이라고 해도 우리나라에서 가지 못할 곳은 없습니다.

 

차량을 구매해서 타고 다니는 데에 차이가 없다면 굳이 왜 사륜구동이 있는지 궁금하시죠? 오늘은 이륜구동과 사륜구동은 어떻게 다르고 어떤 장단점이 있는지 한 번 살펴보려 합니다.

 

바퀴 두 개로 차량을 끄는 이륜구동

 

이륜구동은 말 그대로 바퀴 두 개가 차량 전체를 움직이는 방식을 말합니다. 앞바퀴가 차량을 끄는 것을 전륜이라고 하고 뒷바퀴가 차량을 미는 것을 후륜이라고 합니다.

  

전륜구동 방식을 채택한 기아자동차 K5(사진 출처: 기아자동차)


간혹 차량 카탈로그에서 'FF'라는 표시를 보신 적이 있을 겁니다. ‘Front Engine Front Wheel Drive'의 약자로 전륜구동을 뜻하는 표시입니다. 자동차 앞쪽에 엔진과 변속기, 구동장치가 있어 엔진의 힘을 앞바퀴에 전달하는 방식입니다. 엔진의 힘을 받은 앞바퀴가 차량을 끌고 뒷바퀴는 따라오는 식이죠. 현대기아차 대부분이 전륜구동 방식을 택하고 있습니다. 전륜구동의 장점은 별도의 구동축이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차체가 가볍고 제작비용이 절감되고 넓은 실내 공간 확보가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엔진의 힘이 앞바퀴에 집중되니 눈 오는 날에는 스노타이어도 앞바퀴에 달아야 합니다.

  


후륜구동은 ‘Front Engine Rear Wheel Drive'의 약자인 FR로 표시합니다. 엔진과 변속기가 앞쪽에 있는 것은 전륜구동과 같지만 후륜구동은 엔진의 힘을 프로펠러 샤프트를 통해 뒷바퀴에 전달하는 방식입니다. 전륜구동과 비교해 차체의 무게가 앞뒤 골고루 분산되는 편이라 고속주행, 코너링 시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해 승차감이 좋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주로 제네시스나 에쿠스 같은 고급 세단이 후륜구동을 채택하고 있습니다. 

 

후륜구동 방식을 채택한 현대자동차 제네시스(사진 출처: 현대자동차)


전륜구동과 후륜구동은 저마다의 장단점이 있습니다. 전륜구동은 앞바퀴에 힘이 많이 실리니 앞바퀴가 상대적으로 더 마모가 심한 편이지만, 동시에 후륜구동과 달리 별도의 구동축이 필요하지 않아 더 가볍다는 장점이 있죠. 또한, 후륜구동의 경우에는 전륜구동보다 무겁고 제작비용이 비싸지만 전륜구동에 비해 더 안정적인 승차감이 있다는 장점을 갖고 있습니다. 그러니 차량 구매 시 자신의 필요와 운전습관에 따라 전륜구동과 후륜구동 중 선택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4개의 바퀴가 모두 굴러가는 사륜구동

 

사륜구동은 말 그대로 앞바퀴와 뒷바퀴가 동시에 힘을 받아 굴러갑니다. 앞에서 끌고 뒤에서 밀기 때문에 추진력이 월등히 좋고 비포장도로와 같은 험한 도로, 경사가 급한 도로나 빗길, 눈길 등 미끄러운 도로를 주행하기에 좋습니다.

  

기아자동차의 군용 K-511 A1 2 ½톤 카고 트럭(사진 출처: 위키피디아)


주로 군용이나 오프로드용 차량에 사용되었지만, 최근에는 주행성능 향상을 위해 고급 승용차에서도 많이 찾아볼 수 있습니다. 사륜구동은 이륜구동보다 연료를 더 많이 먹고 소음이 더 크다는 단점이 있지만, 주행성능은 이륜구동보다 훨씬 좋은 편입니다.


사륜구동은 앞바퀴와 뒷바퀴를 이용하는 방식에 따라 3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 파트타임 4WD(four wheel drive·사륜구동), TOD(Torque On Demand), 상시 4WD가 그것이죠. 그럼 하나씩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륜구동과 사륜구동의 차이는 명확합니다. 이륜구동이 차량 가격, 연료 소모, 소음 등의 부분에서 좀 더 장점이 있고 사륜구동은 다양한 날씨, 도로 상황 등에서 좀 더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죠. 따라서 이것 역시 어떤 것이 더 나은지에 대한 생각보다는 자신의 필요와 운전습관에 따라 결정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여름 장마철이나 겨울철 눈길 등에서는 확실히 사륜구동이 안정적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 통계를 보면 빗길, 눈길 사고는 사륜구동이 더 많다고 하는데요. 아무래도 ‘내 차는 이런 상황에서 더 안전하니까!’하는 생각으로 더 무리한 운전을 하는 건 아닐지 모르겠네요. 이륜이든 사륜이든 그 특장점을 잘 살리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안전 운전이 기본이겠죠? 지금까지 여러분의 쾌적한 드라이빙을 응원하는 현대엠엔소프트 블로그였습니다!




Posted by 현대엠엔소프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잔달크 2016.08.26 1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륜을 4륜 개조할수 있을까요?

  2. 꼬곰 2016.08.28 2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네시스 후륜은 1세대아닌가?
    사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