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가 점차 첨단화 되면서 예전에는 없던 새로운 기능들이 많이 탑재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있는지 모르는 기능들도 있고, 있는 줄 알아도 못 쓰는 기능들이 많이 있습니다. 아무래도 해당 기능들을 뜻하는 용어가 익숙하지 않은 것도 하나의 이유가 될 텐데요. 그래서 오늘은 자동차의 유용한 기능을 뜻하는 어려운 용어들을 설명해 드리려고 합니다.


LKAS : 주행조향 보조 시스템(Lane Keeping Assist System)


투싼의 주행조향 보조 시스템 (사진 출처 :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유명한 자동차 CF를 떠올려 보겠습니다. 잘 가던 자동차가 갑자기 차선을 이탈하려고 하는데 경고음과 함께 자동차가 차선 안쪽으로 제자리를 찾아갑니다. 운전자가 핸들을 조작한 것이 아니라 자동차 스스로가 한 일이라는 거죠. 


이것이 바로 LKAS입니다. 주행조향 보조 시스템이라고 합니다. 운전자의 졸음 운전, 혹은 부주의 등으로 차선을 벗어날 경우에 센서가 이를 감지해 자동으로 운전대를 돌려 원위치로 돌려 놓는 것이죠. 이제는 경고음이 울리는 것에 그치지 않고 스마트해진 자동차가 안전을 생각해 스스로 작동하도록 발전한 것입니다.


BSD : 후측방 경보 시스템(Blind Spot Detection)


아반떼의 BSD (사진 출처 :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운전하다 보면 차선 변경을 해야 하는 경우가 많이 생깁니다. 한 차선으로 쭉 직진만 할 수는 없는 노릇이죠. 이럴 때 사이드 미러를 통해 변경하려는 차선의 상황을 파악하지만, 사각지대로 인해 예상치 못한 사고가 발생하기도 합니다. 이 때문에 기본 사이드 미러 대신 와이드 미러로 교체하는 운전자들도 늘어나고 있죠.


이러한 사고를 방지하고자 만들어진 기능이 바로 BSD, 후측방 경보 시스템입니다. 최근 출시되는 차량에는 기본으로 장착될 만큼 보편화된 시스템이기도 합니다. BSD는 운행 중 차선 변경 또는 차량의 이동이 필요할 때 사이드 미러를 통해 사각지대나 후측방에서 접근하는 차량이 감지되면 경고음과 함께 사이드 미러를 통해 운전자에게 알려주는 시스템입니다. 


최근에는 단순히 후측방 접근 차량이 있는지 없는지를 알려주는 기능뿐만 아니라 운전자가 미처 손 쓰기 어려운 상황에서 갑자기 후측방에 차량이 접근하게 되면 자동차 스스로가 충돌을 회피하도록 휠을 미세하게 제동하는 기능으로 발전하고 있습니다.


HUD : 전방 표시 장치(Head Up Display)


그랜저 IG의 HUD (사진 출처 :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전방 표시 장치를 뜻하는 HUD는 최근 자동차에 있어서 운전자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여 주기 위한 기술입니다. 주행과 관련된 정보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계기판을 확인해야 하는데요. 이렇게 되면 잠시라도 전방에서 시선이 떨어지게 됩니다. 찰나의 순간 사고가 발생할 수 있는 것을 감안하면 위험할 수 있는 것인데요.


HUD는 앞유리에 이러한 정보를 보여주기 때문에 전방에서 시선이 떨어지지 않아 안전성을 높인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2010년대 초반까지만 해도 외제 차량의 고급 옵션에 속했던 HUD는 현재 많이 대중화된 상태입니다. 현대자동차의 그랜저 등에도 HUD를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AVM : 어라운드 뷰 모니터(Around View Monitor)


K5의 AVM (사진 출처 : 기아자동차 홈페이지)


AVM은 자동차의 앞과 뒤, 옆 거울에 장착한 카메라를 이용해 촬영한 영상을 하늘에서 차량 주변을 내려다 보는 것 같은 화면으로 보여주는 기술입니다. 사각지대를 보지 못해 발생하는 사고를 예방할 수 있어 현재는 보편화된 기능입니다.


지나가기 어려운 좁은 골목이나 후진 시 등 운전자의 시야 만으로 확인하기 어려운 사각지대를 모두 파악할 수 있기 때문에 가벼운 접촉사고는 물론이고 여러 가지 인사 사고를 막을 수 있습니다. 특히 아파트 단지 같은 곳에서는 차량 주면에서 키가 작은 어린 아이들이 놀다가 교통 사고를 당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경우에도 효과적인 기능이라 할 수 있습니다.


HAC : 경사로 밀림 방지 장치(Hill-Start Assist Control)



HAC는 경사로 밀림 방지 장치입니다. 쉽게 설명하면 경사로에서 잠시 정차했다가 출발하게 되면 차량은 중력의 힘 때문에 자연스럽게 뒤로 살짝 밀리게 됩니다. 이때 조작이 미숙하면 뒤에 대기하고 있던 차량과 사고가 날 수 있는데요. HAC는 경사로에서 뒤로 밀리는 것을 방지해 주어 사고를 방지하는 장치입니다. 


HAC는 경사로에서 각 바퀴의 브레이크 압력을 증가시켜 일정 시간 동안 브레이크를 자동으로 잡아 주어 가파르고 미끄러운 경사로에서도 뒤로 밀리는 현상 없이 부드럽게 출발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 새 차 사기 전에 시승부터 해 보세요!


소개한 기능들이 얼마나 실용성이 있으며 나에게 필요한지, 아니면 필요하지 않은지 등을 파악하려면 실제로 써 보는 게 좋겠죠? 차량 구매 전 시승을 통해 해당 기능을 직접 사용해 보세요. 지니 넥스트 V4의 주변검색을 이용하면 주변의 영업점을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유용한 자동차 기능들을 시승을 통해 먼저 만나 보세요!


지금까지 자동차의 유용한 기능과 관련된 자동차 용어를 살펴 보았습니다. 자동차를 구매하기 위해 카달로그를 보거나 홈페이지에 들어가 보면 이런 용어들이 적혀 있지만 쉽게 무엇인지 알기 어려운 경우가 많은데요. 이런 용어들이 무엇을 뜻하는지 알아 두면 차량을 구매할 때에도 좋고 무엇보다 나에게 필요한 기능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으실 겁니다. 지금까지 현대엠엔소프트 공식 블로그였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현대엠엔소프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